INHA MNL
 
  


 한국IDC, 올해 무선랜 장비 시장 837억원 전망
 INHA MNL(2009-09-23 13:00:36, Hit : 3140)  


올해 국내 무선랜 장비 시장이 837억원 규모를 형성할 전망이다.

한국IDC(대표 연규황 www.idckorea.com)가 최근 발간한 ‘국내 무선랜 장비 시장 분석 및 전망 보고서’는 올해 국내 무선랜 장비 시장 규모는 2008년 대비 21.9% 증가한 837억원 규모로 예상했다. 2013년까지 연평균 19.8%의 성장세로 약 1692억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 상반기 국내 무선랜 장비 시장은 약 392억원 규모로 집계됐다. 달러 강세가 이어져 외산 벤더들의 장비 가격이 상승한데다 가격이 높은 802.11n 제품 보급이 증가했으며 매쉬 네트워크 장비 공급도 꾸준히 이뤄져 전체 시장 성장을 견인했다.

최근 표준 승인이 완료된 802.11n 장비의 경우 액세스 포인트(AP) 기준으로 지난해 4분기 25.7%에서 올해 2분기 말에는 41.6%로 점유율이 상승했다.

한인규 선임연구원은 “802.11n의 보급률이 높아지고 통신 사업자가 무선랜 투자를 재개하며 인증, 침입탐지와 방지 시스템의 보안 기능이 강화되는 등 무선랜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며 “FMC, VoWLAN 등 컨버전스가 가속화되고 있는 현재의 추세에 따라 무선랜의 가치가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홍기범기자 kbhong@etnews.co.kr


사물통신 시대…'제2 성수대교' 참사는 없다 [529]
한국, 4G 핵심기술 주도권 노린다 [263]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스크롤

로고